• facebook
  • twitter
  •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7.04.29(토)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동국제약, 조영제 사업부문 분사후 별도법인 설립 결정

조영제 전문회사 ‘동국생명과학’ 신설…전문성 강화 효과 기대

등록: 2017-03-21 13:37:26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20170321_124723.png
동국제약 CI <사진출처=동국제약 홈페이지 캡처>
(서울=포커스뉴스)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은 조영제 전문회사를 새로 설립해, 전문성 강화와 수익성 개선을 도모하기로 했다.

동국제약은 21일 공시에서 물적분할을 통한 조영제 사업부문의 분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분할 후 존속회사는 ‘동국제약’이며, 신설 회사의 이름은 ‘동국생명과학’(가칭)이다.

이번 회사 분할 안건 승인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는 4월28일에 개최되며, 분할기일은 5월1일이 될 예정이다.

신설회사인 동국생명과학은 조영제 부문의 전문성을 강화함과 동시에 독립적인 경영을 통한 책임 경영 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조영제를 사용하는 진단장비 사업에도 새롭게 진출함으로써 관련 전문분야로 특화해, 매출과 수익성을 증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국제약의 조영제사업 부문은 지난해 400억원대의 매출액을 기록했으며, 올해는 진단장비까지 더해져 500억원을 넘길 것으로 전망된다. 향후 자체 생산 설비와 인프라 구축 후에는 진단 의약품 및 장비 전문기업으로써 IPO(기업공개)도 추진할 계획이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당사의 조영제 관련 매출의 30% 이상이 해외에서 이뤄지고 있는데, 글로벌 조영제 시장은 인구 확대 및 진단수요 증가로 국내시장보다 견조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조영제 분야에서의 국내 1위 경쟁력을 바탕으로, 꾸준히 성장 중인 글로벌 시장에서도 진검승부를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민승기 기자 a1382a@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좋은 생활 정보

인기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