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7.29(금)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GS리테일, 전기차 충전사업 첫 발

GS리테일-전기차충전서비스, 전기차 충전 인프라 MOU
제주도 시작으로 전국 점포서 24시간 충전가능

등록: 2016-03-25 17:02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첨부2_조윤성_gs리테일_편다.jpg
3월24일 조윤성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대표(왼쪽 3번째), 박규호 한국 전기차 충전서비스 주식회사 대표(왼쪽 4번째)와 양사의 임직원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GS리테일>

(서울=포커스뉴스) GS리테일이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서비스 인프라 구축에 앞장선다.

GS리테일은 지난 24일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이하 한국충전)와 제3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행사장인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사업에 관한 전략적 제휴·친환경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GS리테일과 한국충전은 △전기 자동차 시장 확대 위한 충전 인프라 구축 협력△충전 인프라 기반 신규 사업·서비스 공동 개발△전기 자동차 보급 활성화·충전인프라 구축 확대 위한 공동 협력△전기 자동차 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한 다양한 인적 교류를 하기로 합의했다.

GS리테일은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전기차의 사용이 많은 제주도 지역 GS25를 시작으로 지역별 전기차 보급 추이에 맞춰 전국 GS25와 GS수퍼마켓으로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양 측은 24시간 운영하는 GS25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돼, 소비자들의 편익과 만족감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이번 협약을 통해 앞으로 전기차 판매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조윤성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GS리테일의 전국 오프라인 점포를 활용한 친환경 전기차 충전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며 “철저한 준비와 실행을 통해 소비자 편의를 높일 수 있는 전기차 충전 서비스 인프라를 성공적으로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충전은 지난해 8월31일 전기차 유료충전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한국전력·현대기아차· KT·비긴스·제주스마트그리드협동조합이 출자해 설립한 회사다.

이서우 기자 buzacat@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커스뉴스 창간1주년 특별기획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