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7.26(화)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개성공단 관련주, 박 대통령의 지원 발언 소식에 동반 강세

박 대통령, "개성공단에 투자한 금액 90%까지 신속하게 지급 예정”

등록: 2016-02-16 11:18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ㄴㄴ.jpg
좋은사람들 주가흐름<사진출처=네이버 캡쳐>
(서울=포커스뉴스) 박근혜 대통령의 개성공단 지원에 대한 발언 소식에 개성공단 관련주가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개성공단에 입주해 있는 상장사는 코스피 상장사인 신원과 자화전자, 코스닥의 좋은사람들과 재영솔루텍 등이 있다.

가장 큰 폭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회사는 좋은사람들이다. 16일 오전 11시10분 현재 좋은사람들은 전일 대비 320원(16.75%) 오른 2235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체 생산량의 약 15%를 개성공단에서 만드는 것으로 알려진 신원 또한 상승세다. 신원은 전일 대비 75원(4.5%) 상승한 1740원에 거래 중이다.
 

사무용기기와 휴대폰 반제품을 생산 중인 자화전자 또한 600원(3.97%) 뛴 1만5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가전제품용 부품과 금형제품을 개성공단에서 생산하던 재영솔루텍 또한 급등세를 기록하고 있다. 재영솔루텍은 160원(10.36%) 상승한 1705원에 거래 중이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발표에서 “입주기업들의 투자를 보전하고 빠른 시일 내에 경영을 정상화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에 나선다”며 “남북경협기금의 보험을 활용, 개성공단에 투자한 금액의 90%까지 신속하게 지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아람 기자 e5@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커스뉴스 창간1주년 특별기획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