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7.25(월)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김종 문체부 제2차관, 신촌 방문 외래관광객 수용태세 점검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 맞이 숙박시설 감독

등록: 2016-02-13 15:01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브리핑 하는 김종 문광부 2차관
(서울=포커스뉴스)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이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제6회 국무회의 결과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조종원 기자 choswat@focus.kr
 

(서울=포커스뉴스) 김종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제2차관이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를 맞이해 관광경쟁력을 높이고 외래관광객 수용태세를 점검하기 위해 13일 오전 신촌 숙박시설을 방문했다.

김종 차관은 관광경찰, 서대문 구청․소방서 직원들과 함께 이화여대 인근의 숙박시설을 방문해 해당 시설이 적법하게 운영되고 있는지 점검했다. 특히 방문 숙박시설이 숙박업으로 신고 또는 등록이 되어 있는지의 여부와 소방안전시설 설치의무 준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정부는 이번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불법 영업을 하고 있는 숙박시설에 대해서는 법적으로 제재할 계획이다.

김 차관은 관계자들에게 "외국인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한국을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안전점검과 관리감독을 철저하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승예 기자 sysy@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커스뉴스 창간1주년 특별기획
MWC 20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