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7.31(일)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지카 바이러스 관련주, 관심 한풀 꺾였나...동반 약세

유일하게 상승세였던 유니더스마저 급락세

등록: 2016-02-12 10:52  수정: 2016-02-12 10:54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ㄴㄴ.jpg
유니더스 주가흐름<사진출처=네이버 캡쳐>
 

(서울=포커스뉴스) 지카 바이러스 관련회사의 주가가 동반 약세를 보이고 있다. 지카 바이러스 관련주 중 유일하게 상승세를 보였던 콘돔 제조회사인 유니더스마저 하락세로 돌아서면서 지카 바이러스 관련주에 대한 관심이 한풀 꺾인 모양새다.


투자경고종목 지정이후 주가가 2일간 40%이상 급등, 거래정지 상태까지 갔었던 유니더스는 12일 장 초반 20%를 넘는 하락폭을 기록하며 급락 중이다. 유니더스는 이날 오전 10시 46분 현재 전일 대비 23.16%(3150원) 떨어진 1만450원에 거래 중이다.
 

모기기피제 ‘모스넷 스프레이’를 판매 중인 명문제약도 이틀 연속 하락세다. 명문제약은 전일 대비 무려 22.12%(1150원) 떨어진 4050원에 거래되고 있다.

국내 DNA 백신 개발사로 지카바이러스 백신 개발에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진 진원생명과학도 이틀 연속 하락세 반열에 동참했다. 진원생명과학은 전일 대비 9%(1300원) 밀린 1만3150원에 거래 중이다.
 

뇌염백신, 인플루엔자 백신의 생산원료를 공급하는 오리엔트바이오도 상황은 마찬가지다. 오리엔트바이오는 7.1%(110원) 하락한 1445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카 바이러스는 임신 초기의 임산부가 감염되면 태아의 두뇌가 제대로 성장하지 못하는 ‘소두증’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아람 기자 e5@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커스뉴스 창간1주년 특별기획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