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궁걷기대회
  •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5.29(일)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빅스, 日 첫 정규 앨범 ‘디펜드 온 미’로 오리콘 차트 1위 ‘쾌거’

일본 톱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 제치고 이룬 성과

등록: 2016-02-02 22:00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page.jpg
그룹 빅스가 일본 첫 정규앨범 'Depend on me'로 오리콘 차트 1위에 올랐다. 사진은 앨범재킷과 일본 도쿄 시부야 빅스 광고들(왼쪽부터) <사진제공=젤리피쉬>

(서울=포커스뉴스) 그룹 빅스가 일본 첫 정규 앨범으로 오리콘 차트 정상에 올랐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2일 “지난 27일 발매된 빅스의 일본 첫 번째 정규앨범 ‘디펜드 온 미(Depend on me)’는 오리콘 앨범 데일리 차트 1위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총 7곡의 일본어 곡과 4곡의 한국어 곡으로 구성된 빅스의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인 ‘디펜드 온 미’ 외에도 '체인드 업(Chained up)'과 '에러(Error)' 일본어 버전을 비롯해 ‘에코(ECHO)’, ‘굿바이 유어 러브(Goodbye your love)’ 등 다양한 곡들이 수록돼 있다.

특히 이번 빅스의 1위는 발매 당일 일간 차트 4위로 진입하여 돌풍을 예고한 이후로 3일 만에 이룬 쾌거이자 일명 ‘야마삐’로 불리는 일본 내 톱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를 제치고 차지한 1위라는 점에서 일본 현지의 빅스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조명했다.

또 빅스는 지난 13일부터 일본 현지에서 대대적인 앨범 발매기념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도쿄를 비롯하여 삿포로, 코베, 오사카, 후쿠오카 등 총 5개 도시에서 진행된 이번 프로모션에서 빅스는 미니라이브는 물론 ‘밀착형’ 팬 이벤트를 진행하며 현지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졌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일본 도쿄의 중심부인 시부야 거리는 온통 빅스의 얼굴로 도배되며 그야말로 ‘빅스 열풍’을 실감케 했다. 시부야 거리 곳곳은 빅스의 앨범 발매를 알리는 각종 초대형 전광판과 깃발, 옥외 광고 포스터로 화려하게 장식되었으며 도로에는 빅스의 포스터로 뒤덮인 랩핑 버스가 등장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이 현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신 한류 대세 그룹으로 떠오른 빅스의 저력을 입증했다.

한편 일본 첫 정규 앨범 '디펜드 온 미’ 발매 기념 프로모션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후 귀국한 빅스는 계속해서 활발한 국내외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곽민구 기자 mti2000@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인기기사

한지명의 그장면 그곳
곽민구의 생일톡투유
조명현의 영화뷰
포커스뉴스 스타인터뷰

많이 본 기사

영상

더보기
  • 반기문 사무총장 고향마을의 민심을 묻다
    재생
  • 대한항공 여객기 화재… 승객 319명 긴급 대피
    재생
  • 감성 그룹 어반자카파 앨범 `스틸` 발표
    재생
  • 이정희 "헌재, 오판 바로잡을 기회조차 스스로 포기해"
    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