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9.29(목)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한기평] 롯데케미칼 신용등급 '부정적 검토' 대상 재등록

삼성 계열사 인수부담에 따른 재무안정성 저하

등록: 2016-01-29 19:02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서울=포커스뉴스) 한국기업평가는 29일 롯데케미칼의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하면서 '부정적 검토(Negative Review)' 대상에 재등록한다고 밝혔다. 

 

한기평은 지난해 10월 말 롯데케미칼이 삼성계열사인 에스디아이케미칼(가칭. 삼성SDI의 케미칼 사업부 물적분할 신설회사)의 지분 90%와 삼성정밀화학 지분 31.13%를 2조7천915억원에 인수하겠다고 밝히면서 '부정적 검토' 대상에 등록한 바 있다.

 

인수대금이 올해 상반기까지 현금 지급됨에 따라 롯데케미칼의 재무안정성이 현재 신인도를 훼손할 정도로 저하될 가능성이 크다고 봤기 때문이다.

 

한기평은 "인수 절차가 차질없이 이행되고 있으나 관련 사항에 큰 변화가 없고 최근 다른 프로젝트 투자 방식도 그대로 진행돼 롯데케미칼의 재무부담 정도와 재무정책에 별다른 변화가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인수 절차가 마무리된 후 재무안정성 저하 정도를 검토해 롯데케미칼의 신용등급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캡처.png
롯데케미칼의 최근 3개월 주가 추이.<자료출처=네이버>
 


이규창 기자 scoop21@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