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7.04.28(금)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국민의당 윤여준, 건강문제로 창당 작업서 '사실상' 물러나

"안철수, 포기 않는 게 신통…아직 어설퍼"

등록: 2016-01-29 15:35:22  수정: 2016-02-04 14:50:55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윤여준과 대화 나누는 김한길
국민의당 김한길 의원이 29일 오전 서울 마포구 국민의당 당사에서 열린 기획조정회의에서 윤여준 공동 창당준비위원장과 대화하고 있다.. 2016.01.29 김흥구 기자 nine_kim@focus.kr
 

(서울=포커스뉴스) 국민의당 창당을 추진하고 있는 윤여준 공동 창당준비위원장이 건강 문제를 이유로 사실상 창당준비 작업에서 물러서겠다는 뜻을 밝혔다.

윤 창준위원장은 29일 오전 서울 마포 당사에서 기조회의가 끝나고 기자들과 만나 "신장기능이 좀 나빠져서 며칠 더 (병원에) 있어야 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제 더 안나오는 거냐'고 묻는 기자의 질문에 "왜 나와"라고 되받으며 사실상 더 이상 활동을 이어가지 않겠다는 입장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독립운동도 아닌데 이거(창당준비 작업) 목숨 걸고 할 필요 없잖아"라고 말하며 쓴웃음을 지었다.

이어 "한때는 철없을 때가 있었지, 이제는 약아가지고…"라고 말하며 "현실을 바꾸는 게 쉽나…안철수 의원이 포기하지 않는 게 신통한거지. 아직 어설퍼…"라며 한숨을 쉬었다.

윤 창준위원장은 "(박근혜)정권에 눈치가 박혀서 되는 게 없다"며 "수십년 된 친구들이 만나주질 않는다"고 불만을 토로하기도 했다.

앞서 윤 창준위원장은 지난 22일 2주 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고 기자들에게 "2월2일 (중앙당) 창당대회하면 창준위는 없어진다"며 "내 역할도 거기까지"라고 밝힌 바 있다.


송은경 기자 songss@focus.kr, 김도형 기자 namu@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좋은 생활 정보

인기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