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궁걷기대회
  •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5.28(토)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카드결제 소액화 가속…신용카드 평균사용액 5만원대 진입

신용카드 평균금액 5만9504원, 체크카드 2만5336원

등록: 2016-01-29 15:53  수정: 2016-01-29 23:45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2016012902174154915_l.jpg
(서울=포커스뉴스) 29일 여신금융협회가 발표한 '2015년 카드승인실적' 보고서에 따르면 신용카드의 1건 당 평균결제금액이 사상 최초로 5만원대로 내려앉았다.

(서울=포커스뉴스) 전체 카드 사용실적은 늘고있지만, 1건 당 평균 결제금액은 오히려 줄었다. 특히 신용카드 평균결제금액은 사상 최초로 1건 당 5만원대로 내려앉으면서 카드결제 소액화 경향이 심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여신금융협회가 발표한 '2015년 카드승인실적' 보고서를 보면 지난해 전체 카드승인금액은 총 636조8000억원으로, 2014년 대비 10.1% 늘어나 3년 만에 두 자릿수 상승률을 기록했다. 2014년 증가율인 6.1%보다 4.0%포인트 높았다. 하루 평균 승인금액은 1조7400억원이었고, 카드 승인 총 건수도 15.1%나 증가해 136억8500만건이나 됐다.

그러나 1건 당 평균 결제 금액은 2014년 4만8674원에서 지난해 4만6533원으로 줄어들어 카드 결제 소액화 경향을 나타냈다.

 

신용카드 평균결제금액은 지난해 5만9504원으로 2014년대비 2.4% 감소해 역대 최초로 5만원대로 진입했다. 체크카드 평균결제금액도 2만5336원으로 전년대비 5.0% 줄었다.

실제로 소액결제가 상대적으로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생활밀접업종의 카드승인금액은 11.5% 증가한 178조3800억원을 나타냈다. 이중 체크카드의 생활밀접업종 사용실적이 41.4%를 차지하면서 같은 업종의 신용카드 실적 24.5%를 압도했다. 이는 소규모 상가에 입점한 식당 등에서 신용카드보다 체크카드 사용자들이 월등히 많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유통업종 가운데 대형할인점의 성장률은 1.0%로 둔화된 반면, 보다 소액결제가 많은 편의점 업종의 경우 51.2%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전체 유통업종의 카드승인 금액이 10.4% 증가한 것과 비교할 때에도 크게 높은 수준이다. 


노이재 기자 nowlj@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인기기사

많이 본 기사

영상

더보기
  • 반기문 사무총장 고향마을의 민심을 묻다
    재생
  • 대한항공 여객기 화재… 승객 319명 긴급 대피
    재생
  • 감성 그룹 어반자카파 앨범 `스틸` 발표
    재생
  • 이정희 "헌재, 오판 바로잡을 기회조차 스스로 포기해"
    재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