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12.04(일)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한국GM 제임스 김 사장, "볼트 등 7종 투입, 두 자릿수 점유율 간다"

친환경차 볼트 등 7개 신차·부분변경모델 출시
새로운 판매망 통해 더 효율적인 판매 프로세스 구축

등록: 2016-01-29 10:19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한국지엠_전사임원회의_단체_결의.jpg
29일 한국GM은 인천 부평 본사에서 제임스 김 사장 겸 CEO가 참석한 가운데 전사임원회의를 개최하고, 공격적으로 수립한 2016년 경영 계획을 공유 및 목표 달성을 결의하는 시간을 가졌다.<사진제공=한국GM> 2016.1.29
 

(서울=포커스뉴스)한국GM이 올해 두 자릿수 내수시장 점유율 달성을 위해 차세대 신차 투입과 마케팅 공세에 나선다.

 

한국GM은 29일 인천 부평 본사에서 제임스 김 한국지엠 사장 겸 CEO가 참석한 가운데 전사임원회의를 개최하고, 공격적으로 수립한 2016년 경영 계획을 공유했다고 29일 밝혔다.
 

제임스 김 사장은 "한국지엠은 지난 해 더 넥스트 스파크, 임팔라, 트랙스 디젤 등 경쟁력 있는 쉐보레 신제품들을 기반으로 회사 출범 이래 최대 내수판매 실적을 이뤘다"며, "올해 폭넓은 세그먼트의 다양한 신제품과 고객 중심의 최상의 서비스를 통해 두 자릿수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달성하는 원년으로 만들 것"이라며 포부를 다졌다. 

김 사장은 "이를 위해 친환경차 볼트(Volt), 유로 6기준에 충족하며 성능을 대폭 개선한 캡티바 등을 포함, 7개 이상의 신차 및 부분변경 신모델을 출시함은 물론, '혁신을 이끄는 힘' 슬로건 아래 진행되는 공격적인 마케팅 캠페인 활동, 그리고 업계 최고의 고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갈 것"이라며 자신감을 나타냈다.

또 그는 "최근 쉐보레는 유통 경로를 간소화하는 방향으로 판매 시스템에 전면적인 혁신과 변화를 단행했다"며, "이를 통해 보다 효율적인 판매 프로세스를 확립하고, 판매 서비스에서의 질적 향상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쉐보레는 내수 판매에 보다 집중하기 위해 올해부터 기존 광역 딜러 판매 시스템을 회사와 대리점 간 직접 계약을 맺는 직접 판매 시스템으로 전환했다.

 쉐보레 판매 시스템 변경은 기존의 제조사-딜러사-대리점-고객으로 이어지는 복잡한 유통구조를 간소화해 고객 중심의 판매 시스템으로 재편함으로써 보다 근거리에서 고객 목소리를 경청, 영업 활동에 즉각 반영할 수 있는 등 내수 판매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 날 제임스 김 사장은 내수 시장의 중요성과 함께 성공하는 조직 문화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는 올 한해 경쟁력을 갖춘 회사를 만들기 위해 조직 내부의 체질 개선이 절실하며, 특히 투명한 기업문화 조성과 임직원 개개인의 책임감을 고취해 '이기는 문화'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GM은 지난해 내수시장에서 총 15만8,404대를 판매하며 2002년 회사 출범 이래 연간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쉐보레 브랜드는 국내 출범 직전인 2010년 대비 지난해 판매가 26% 증가하는 등 내수시장 내 브랜드 입지를 지속적으로 넓혀가고 있다. 


박봉균 기자 ptech@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