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 twitter

Focus News

2016.07.31(일)
전체뉴스
 
정치
경제
산업
사회
전국
국제
문화·라이프
IT·과학
연예
스포츠
피플
포토
영상
그래픽
포커스ON
이슈
연재물
문화사업
닫기
실시간뉴스
더보기

서울 여의도동 상가 ‘화재’…쌓아둔 쓰레기에 담뱃불 떨어져

소방서 추산 80만원 재산피해…인명피해 없어

등록: 2016-01-23 20:26 

폰트 폰트크게폰트작게
프린트
페이스북트위터구글플러스네이버밴드

20160123_영등포소방서_여의도동_쓰레기장_화재(1).jpg
<사진제공=서울 영등포소방서>

(서울=포커스뉴스) 23일 오후 12시 50분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의 한 상가 1층 옥외 쓰레기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4분만에 완전히 꺼졌다.

이 불로 쓰레기장 천막과 가로등, 전등 등이 타 소방서 추산 80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쌓아둔 박스 등 종이류 쓰레기에 누군가 버린 담뱃불이 붙어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박요돈 기자 smarf0417@focus.kr

 

<저작권자(c) 포커스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포커스뉴스 창간1주년 특별기획

많이 본 기사

영상

더보기
  • `배럴걸` 유리 등장, 명동이 `들썩들썩`
    재생
  • `리베이트 의혹` 김수민·박선숙 "진실 밝힐 것"
    재생
  • 동물들의 여름나기
    재생
  • 부끄럼 타는 설리 `이렇게 사랑스러워도 되나요?`
    재생